'커피를 블랙으로 마시는 사람은 고독의 맛을 아는 사람이고,
커피에 설탕 하나를 넣고 마시는 사람은 인생의 맛을 아는 사람이며,
커피에 설탕 둘을 넣고 마시는 사람은 사랑의 맛을 아는 사람이다.'
신문칼럼에 나오는 말이다.

나는 어디에 속할까?
난 설탕 하나 넣고 마신다.
내가 인생의 맛을 아는 것이 아니라 그 맛이 인생의 맛이라고 말하고 있는 것 같다.
내가 커피를 마시는 이유는 간단하다.
깨어 있기 위해서이고 잠들기 싫어서다.

이 글을 쓴 사람은 커피의 맛은 알고 있을까?





'덧칠하기 > 속깊은인터넷친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진과 순수  (0) 2012.12.17
노예계약  (0) 2012.12.17
커피  (0) 2012.12.17
  (0) 2012.12.17
참을 "忍"자  (0) 2012.12.17
진심  (0) 2012.12.17
아줌마  (0) 2012.12.17
  (0) 2012.12.17
으레  (0) 2012.12.03
Posted by 밑줄긋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